기사 메일전송
MBC 신입공채 시험 논술 문제 논란되자 '재시험'
  • 기사등록 2020-09-14 23:20:49
  • 수정 2020-09-14 23:21:28
기사수정

MBC의 신입 공채시험에서 나온 논술 문제가 수험생들에게 논란이 되고 있다.


▲ MBC 신입공채 시험 논술 문제 논란되자 `재시험`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공채 시험 논술 문제는 '고 박원순 전 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피해자를 피해자로 불러야 하는지, 피해 호소인으로 불러야 하는지'를 물어 사고력을 테스트하는 부분으로 이는 사회적으로 논란이 있었고, 피해자가 아직 피해를 입고 있는 상황에서 과연 이런 문제가 적절했는지에 대해 2차 가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논란이 커지자 MBC는 사과 후 재시험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시험을 치른 수험생 A씨는 "문제를 보고 너무 당혹스러웠고 솔직히 2차 가해가 되는 문제가 아닌가 싶어 우려했다"고 말했다.


피해자는 이 상황을 '잔인하다'고 표현했다고 전해지고 있다.


이에 MBC 측은 "사고력과 전개 과정을 보려한 것 뿐"이라고 해명했지만 MBC 내부에서조차 사측의 사과를 요구했다.


결국 MBC는 오늘 "사려 깊게 살피지 못했다"며 "이 사건 피해자와 논술 시험을 본 응시자들께 깊이 사과드린다"며 입장문을 내고 사과했다. 아울러 "어제 논술은 채점에서 제외하고 논술 시험을 다시 치르겠다"고 밝혔다.


누리꾼들은 "재시험이 문제가 아니라 저 문제 출제한 사람 사퇴시켜야 하는거 아닌가? 민주당에서 mbc 직원 입사시험문제 출제한줄...(wfk***)","MBC 입사시험이 아니라 민주노총 언론노조 입회시험이네(k0k0***)","MBC 입사시험이 무슨 노선검증하고있냐??(hj***)"등의 댓글이 올라왔고 많은 네티즌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03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최안나 기자 최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긱잡’ 뭐길래 2-30대 선호하나
  •  기사 이미지 마포구, 온라인 진로 박람회 '진로 줌-인' 개최
  •  기사 이미지 노인과 어린이 위한 AI 반려로봇 나온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