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빅4 은행 채용 시작해... '일반직 채용 줄이고 전문직 인력 늘리고'
  • 기사등록 2020-09-25 00:29:57
기사수정

국내 주요 은행들의 하반기 채용이 시작됐다.  채용 규모는 지난해보다 크게 줄었다.


▲ 국내 주요 은행들의 하반기 채용이 시작됐다.


하반기 채용을 실시하는 은행은 국민은행 200명, 신한은행 250명, 우리은행 157명, 하나은행 150명 등으로, 지난 22일 열린 ‘한경 은행 빅5 잡콘서트’에 참석한 4개 주요 은행 인사담당자들이 밝힌 채용 규모는 757명이다. 농협은행은 아직 채용 일정이 정해지지 않은 상태이다.


관련 업계에서는 은행들의 채용 규모가 감소하는 이유로 네이버, 카카오, 토스 등 플랫폼 기반 금융회사의 시장 진출과 모바일 뱅킹 확산으로 영업점을 줄이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2015년 7261개였던 국내 은행 영업점 수는 2019년 6710개로 감소했다. 올 상반기엔 국민은행 53개, 하나은행이 51개 영업점을 닫았다.


은행들은 일반직 채용을 줄이고 정보기술(IT)과 본사 전문직 인력은 꾸준히 늘리고 있다. 상반기 신한 국민 우리 농협은행은 수시 채용을 통해 디지털 IT 인력을 충원했다. 전문직 채용도 확대되는 추세다. 우리은행은 상반기 투자은행(IB), 자금분야의 전문 인재를 뽑았으며, 하나은행도 지난 4월 펀드·중소벤처금융 기술평가 등의 분야에서 전문직을 선발했다. 신한은행은 다음달 IB, 금융공학, 디지털기획, 전문자격증 등의 분야에서 전문가를 채용한다.


은행들의 하반기 채용 필기시험은 오프라인으로 시행되며, IT 직군 대상 코딩시험은 온라인으로 이뤄진다.


선발의 객관성을 위해 AI(인공지능) 채용이 확대된다. 국민 신한 우리은행은 AI역량검사를 실시하고, 하나은행은 서류검사 단계에서 AI를 활용해 표절, 직무적합도 등을 점검한다.


한편, 은행들은 2018년부터 블라인드 채용을 도입하고 있다. 구직자들이 자기소개서에 이름, 학교, 전공, 부모 직업 등 지원자를 알 수 있는 정보를 기재하면 불이익을 받게 되므로 지원 시 주의해야 한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038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제니퍼 최 기자 제니퍼 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취준생이 꼽은 건설회사 2위에 ‘SK건설’....1위는 어디
  •  기사 이미지 삼성전자, 인공인간 ‘네온’ 프로젝트 국내 사업자와 첫 협업
  •  기사 이미지 ‘기존 럭셔리 브랜드와 차별화’.... 제네시스 ‘GV70’ 최초 공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