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일렉트로룩스, 냉장고에 LG전자 ‘본체 제빙’ 기술 적용한다
  • 기사등록 2020-10-26 12:27:17
기사수정

LG전자가 프렌치도어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기술에 관한 LG전자 특허에 대해 최근 글로벌 가전업체 일렉트로룩스와 사용계약을 체결했다.


스웨덴에 본사를 둔 일렉트로룩스는 1919년 설립된 유럽 가전업체다.



▲ 본체제빙 도면


프리미엄 제품인 프렌치도어 냉장고는 냉장실이 위쪽에, 냉동실이 아래쪽에 있어 냉동실에서 얼음을 꺼낼 경우 사용자가 허리를 숙여야 해 불편하다. LG전자는 연구개발을 통해 고객들이 프렌치도어 냉장고를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상단의 냉장실 안에 제빙장치를 탑재해 얼음을 만드는 ‘본체 제빙’ 기술을 개발하고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LG전자는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 기술과 관련된 글로벌 등록 특허를 700건 이상 보유하고 있다.


LG전자 또한 국내외에서 판매하는 프렌치도어 냉장고에 제빙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LG전자 특허센터장 전생규 부사장은 “LG전자가 글로벌 가전 시장을 선도하는 원동력인 지적재산권을 적극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06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형중 기자 김형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가장 취업하고 싶은 제약·바이오 회사 2위 ‘삼성바이오로직스’... 1위는
  •  기사 이미지 똑같이 일해도 여자가 ‘1천 6백만원’ 덜 받는다
  •  기사 이미지 체감 구직난 올 하반기 5년래 ‘최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