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람인, 인턴 취업 팁과 함께 인턴 채용 소식 전해
  • 기사등록 2021-03-05 23:40:16
기사수정

학점과 외국어 점수 등이 중요시되던 대규모 공채 대신 직무 중심의 소규모 수시채용이 대세가 되면서 인턴 근무 경력이 그만큼 중요해졌다. 기업 입장에서는 직무 능력을 검증할 수 있고, 구직자 입장에서는 직무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기 때문이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은 5일 구직자에게 유용한 인턴 채용 소식과 함께 인턴 취업 팁을 밝혔다.


▲ 사람인, 인턴 취업 팁과 함께 인턴 채용 소식 전해


지멘스에서 SI(스마트 인프라)프로젝트 관리자 인턴을 모집한다. 엔지니어링 프로젝트 매니저와 관리업무 수행팀을 지원하는 업무이며 △4년제 대학 재학생(휴학생, 졸업예정자 포함), △전기, 전자, 기계 공학 전공자 △영어/한국어 커뮤니케이션 가능 △건설프로젝트 지원 가능 △MS 오피스 사용 가능자면 지원 할 수 있다. 서류 마감일은 따로 없고 채용 완료 시 종료되며 근무기간은 6개월이다. 지멘스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삼천리에서 채용연계형 인턴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도시가스 기술이며 △화공, 기계, 전기 등 이공계 전공자 △가스관련 자격증 소지자를 우대한다. 21년 2월, 8월 학사학위 이상 취득 예정자와 기졸업자면 지원 가능하다. 인턴 실습 한 달여의 기간을 거쳐 우수 인턴에 한해 5월에 정규직 전환 예정이다. 서류전형, 필기전형, 1,2차 면접, 건강검진, 인턴 실습 순으로 절차가 진행된다. 응시 서류는 3월 8일(오후 5시)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KT계열사 이니텍에서 채용 연계형 인턴을 채용한다. 모집 부문은 금융IT개발/운영 분야며, 필수 자격요건은 △IT(소프트웨어/전산 등) 관련 전공 △4월부터 근무 가능 △JAVA 개발 가능 △JAVA기반 WEB/WAS 환경 이해 가능한 자이다. 3개월 인턴근무 후, 업무 수행 결과에 따라 정규직 전환 검토가 이뤄진다. 3월 14일까지 사람인 입사지원을 통해 서류전형이 진행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에서 상반기 채용전환형 인턴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영업이며 수행가능 직무는 △해외철강 △국내철강 △식량 △친환경소재 △모빌리티 △비철소재다. 지원자격은 전공 무관으로 기졸업자 혹은 8월 이전 졸업 예정자, 학점 3.0 이상(4.5만점), 토익스피킹 160점 또는OPIc IH 이상 이다. 이번 채용에서는 자기소개서를 영상으로 만들어 제출해야 하며, 채용 절차 관련 자세한 사항은 포스코 채용 홈페이지 채용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류 지원 및 자기소개 영상은 3월 19일(오후 2시)까지 채용 홈페이지 및 포스코인터내셔널 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사람인은 “인턴이 직무능력을 검증 할 수 있는 기회가 되면서 기업에서도 신중하게 채용을 진행한다. 특히, 채용연계형인 경우 구직자들도 일반 정규직만큼의 준비가 필요하다”면서 “서류전형을 준비할 때에는 지원 직무에 필요한 성향, 자격증, 직무특성 등을 미리 파악해야 한다. 이를 위해 취업 플랫폼 등에서 무료로 제공되는 인적성검사로 도움을 받아 보는 것도 좋으며, 지원 기업의 정보 파악은 필수”라고 조언했다.


아울러 “면접후기, 직무 활동 후기 등을 잘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현재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에서는 현직자들의 다양한 △기업리뷰 △면접경험 공유 △직무인터뷰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로그인만 하면 무료로 응시 할 수 있는 인적성검사도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목표 직무별 성향 적합도를 상세한 결과 리포트로 제공해 줘 구직자들의 만족도가 높으며, 자기소개서 작성 시에는 사회경험이 아직 미비하므로 전공, 동아리 활동, 재학 중 아르바이트 경험까지 최대한 직무와 연관시키는게 합격 확률이 높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채용연계형 인턴은 합격 후에도 정규직 전환을 위한 평가가 남아있다”면서 “현업에 깊게 관여할 일이 주어지지 않더라도, 필요한 인력이 되려고 하는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좋으며, 과제가 주어질 경우에는 ‘왜’ 필요한지 파악하고 직무 중심으로 해결하려고 하는 태도가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17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지연 기자 김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