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로켓펀치, 헤드헌팅 의뢰 플랫폼 이너링크와 함께 기술 인재 헤드헌팅 서비스 제공
  • 기사등록 2017-07-11 00:48:53
  • 수정 2017-07-11 00:49:44
기사수정


▲ 이너링크를 통해 진행 중인 헤드헌팅 프로젝트



국내 최대 비즈니스 네트워킹 플랫폼 “로켓펀치(www.rocketpunch.com)”가 헤드헌팅 의뢰 플랫폼 “이너링크(www.innerlink.co.kr)"와 협력하여 기술 기업을 위한 헤드헌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너링크 김태수, 최영길 대표는 전자전기반도체 엔지니어로 10년여 경력을 쌓은 후,

6년여간 헤드헌터로 활동하며 헤드헌팅 시장의 한계와 문제점을 깨달았다.


헤드헌팅은 써치펌의역량보다 헤드헌터 개인의 역량이 중요하지만 현재는 써치펌 중심으로 헤드헌팅 시장이 형성되어 있다. 따라서 기업은 채용 분야에 적합한 헤드헌터를 찾기 쉽지 않고 헤드헌터는 각자의 전문 분야에 맞는 기업 고객을 찾기 어렵다는 점이었다.


이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기업의 채용 수요별로 전문 헤드헌터를 원활하게 연결할 수 있도록 온라인 서비스를 구축했다.


지난 1월 서비스 런칭 후 국내에서 각 분야별로 전문 헤드헌터가 300명 이상 활동 중이며, 수십여개의 기업이 활발히 헤드헌팅을 문의하고 채용을 완료하여높은 만족감을 보이고 있다.


로켓펀치는 국내 최대 비즈니스 네트워킹 플랫폼으로 스타트업을 포함한 국내외 기술기업들이 인재 채용과 네트워킹을 위해 활용하고 있다.


기업들의 상세한 기업, 채용, 개인 프로필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25,000개가 넘는 기업,

28,000개가 넘는 채용, 80,000개 이상의 프로필 정보가 등록되어 있다. 국내에서 개발자, 디자이너, 마케터 등 기술 직군 채용 및 비즈니스 네트워킹이 가장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곳이다.


로켓펀치와 이너링크은 지난 7월 3일 양 사간 파트너십을 체결하였고, 헤드헌팅을 필요로 하는 기술 기업에 헤드헌팅 무료 상담을 진행하고 채용 분야에 맞는 헤드헌터를 연결하고 있다.


로켓펀치의 이상범 전략이사는 “김태수, 최영길 대표가 이너링크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8천명이 넘는 헤드헌터 프로필을 분석하고 섭외하여 기업들이 우수한 헤드헌터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한 점에서 깊은 감명을 받았다. 로켓펀치를 활용하고 있는 기술 기업들의 채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헤드헌팅 무료 상담은 로켓펀치 사이트(www.rocketpunch.com)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20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BNK금융그룹, 조직개편 및 인사단행 리스트 공개
  •  기사 이미지 과기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한류 VR 디지털 콘텐츠를 알리다”
  •  기사 이미지 노보텍,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최대 규모 TMMCS 사업 실행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