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크루트, ‘2021년 기업 신입 채용 결과’ 발표
  • 기사등록 2021-12-02 13:00:28
기사수정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국내 상장 기업 317개 사(대기업 74개 사, 중견기업 91개 사, 중소기업 152개 사) 대상 ‘2021년 기업 신입 채용 결과’를 조사했다.


▲ (그림) 대기업의 최근 3년 새 세 자릿수 이상 채용률 인포그래픽


먼저, 조사대상 기업의 채용 여부를 물었다. 신입사원을 채용했던 기업은 239개 사(75.4%), 반면 1년간 채용을 하지 않은 기업은 78개 사였다. 기업규모별로 분류한 결과, 대기업은 91.9%, 중견기업은 87.9%, 중소기업은 59.9%였다.


올해 대기업의 신입사원 채용률(91.9%)은 2019년 동일 조사 결과인 94.5%에 못 미치는 수준이나 코로나 대유행으로 산업 전반이 어수선했던 2020년(89.5%)보다 올랐다.


그렇다면, 국내 채용시장의 큰손인 대기업은 올 한 해 신입사원을 얼마나 채용했을지 그 규모를 조사했다.


올해 신입사원을 채용한 대기업 대상으로 기업규모별 채용규모를 조사한 결과, ▲한 자릿수(17.6%) ▲두 자릿수(75.0%) ▲세 자릿수(7.4%)로 나타났다.


대기업의 국내 채용시장 기여도를 더 자세히 알아보기 위해 최근 3년간 동일 조사 데이터를 바탕으로 세 자릿수 채용 추이를 알아본 결과, 2019년 23.3%에서 2020년 11.8%, 2021년 7.4%로 3년 새에 15.9%p, 3분의 1 수준으로 급감했다.


이처럼 최근 3년 새 세 자릿수 이상 대규모 신입사원 채용이 급감한 데에는 경제 불황 장기화로 인한 긴축 정책과 더불어 경력직 선호, 적시에 필요한 인원만 뽑는 수시공채 비중 확대 등이 이유가 될 수 있다.


최근, 국내 대기업의 수시공채 전환이 이어지고 있다. 수시공채 전환 비중 확대에 대한 사실을 확인하고자 최근 4년간의 동일 조사 데이터를 활용해 채용방식의 변동을 알아봤다.


올 한 해 대기업에서 이뤄졌던 채용방식은 ‘대졸 정기공채’ 29.4%, 대졸 수시공채 58.8%, 채용연계형 인턴 11.8%였다.


4년간 추이를 살펴본 결과, 2018년 61.0%였던 대졸 정기공채 비중은 2019년 60.0%, 2020년 40.7%, 2021년 29.4%로 2018년 대비 올해 약 32%p 감소했다. 반면, 대졸 수시공채는 2018년 18.0%였으나 2019년 25.6%, 2020년 37.0%, 2021년 58.8%로 최근 4년간 40%p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대기업의 신입사원 채용 여부는 2019년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고 있으나 규모는 도리어 축소됐다. 또, 수시공채 급증은 공격적인 채용을 하기 힘든 기업의 경영상황을 말해준다. 조사 결과를 종합해볼 때 대기업의 고용창출력이 악화된 것은 아닌지 우려된다.”라고 말하며, “최근 청년희망 ON 프로젝트를 통해 주요 대기업과 정부가 합심해 청년 일자리 창출에 나섰다. 이를 계기로 대규모 신입사원 채용 사례가 다시 많아져 내년 시장에 활기를 되찾기를 기대한다.”라고 의견을 말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141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지연 기자 김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전 세계 완판시킨 삼성 포터블 스크린 국내 출시
  •  기사 이미지 디피코, 초소형 전기 화물차 유럽 시장 본격 공략
  •  기사 이미지 기아, CDP로부터 기후변화 대응· 물 경영 우수기업으로 평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