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장년 구직자들, 희망연봉 평균 3007만원 '직종은 상관없어'
  • 기사등록 2019-05-09 10:29:26
기사수정

빠르게 진행되는 고령화 현상에 대비하여 정부는 향후 노동시장에서 비중이 커지는 중장년층의 경제활동 참여를 더욱 확대하는 방안을 내놓고 있지만 현실에서 중장년 구직자들의 재취업은 여전히 녹록치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 (자료제공 = 벼룩시장 구인구직)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은 40대 이상 중장년 구직자 50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구직활동 시 가장 큰 걸림돌로 ‘나이에 대한 편견(43.1%)’이 꼽혔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실시한 조사와 동일한 결과로 다양한 중장년층 고용 활성화 대책에도 불구하고 나이를 중시하는 사회 풍토는 여전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원하는 분야의 일자리 부족(29.8%)’, ‘경험, 경력 부족(13.4%)’, ‘취업 관련 정보 수집의 어려움(11.7%)’, ‘면접 기회 부족(2%)’의 답변도 있었다.


중장년 구직자 10명 중 4명은 퇴직 후 6개월 이상 장기 실업상태에 놓여 있었다. ‘3개월 미만’ 구직활동 중이라는 구직자가 31.6%로 가장 많았고 ‘3개월 이상 6개월 미만(24.3%)’이 뒤를 이었지만 ‘6개월 이상~1년 미만(18%)’, ‘1년 이상~2년 미만(14.3%)’, ‘2년 이상(11.9%)’으로 6개월 이상 장기 구직활동을 하는 중장년층도 상당 비율을 차지하고 있었다.


중장년층이 재취업을 하려는 이유로는 ‘생계유지 등 경제적 사정(72.5%)’이 압도적으로 많았으며 ‘자아성취감을 느끼고 싶어서(10.9%)’, ‘사회활동 참여(7.9%)’, ‘시간적인 여유가 생겨서(4.3%)’, ‘가족의 권유 또는 압박(2.6%)’, ‘주변, 사회의 시선때문에(1.8%)’ 등의 이유가 뒤를 이었다.


재취업 시 희망연봉은 평균 3007만원으로 나이나 경력에 비해 하향 조정하는 경향을 보였다. ‘2500~3000만원’이 31.4%로 가장 많았으며 ‘2000~2500만원(29.1%)’, ‘3000~3500만원(19.6%)’, ‘3500~4000만원(7.9%)’, ‘4000~4500만원(4.7%)’, ‘4500~5000만원(3.8%)’, ‘5000만원 이상(3.6%)’으로 금액이 높아질수록 응답률은 낮아졌다.


또한 재취업 시 희망 직종에 대한 질문에 30.6%가 ‘조건만 맞으며 직종은 상관없다’고 답해 재취업이 된다면 기존의 직무나 경력을 크게 개의치 않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다음으로 ‘사무관리직(27.5%)’, ‘서비스직(17.2%)’, ‘생산기술건설직(12.5%)’, ‘영업판매직(7.3%)’, ‘운송배달직(4.9%)’순으로 희망 업무를 밝혔다.


구직상황에서의 스트레스 원인을 묻자 42.3%가 ‘경제적으로 어려워지는 상황’을 1위로 꼽으며 재취업을 하려는 이유와 부합하는 결과를 보였다. 이어 ‘생각보다 길어지는 구직기간(27.5%)’이 2위에 올랐으며 ‘미래가 막막하게 느껴지는 상황(19.2%)’, ‘거듭되는 실패로 떨어지는 자신감(8.3%)’, ‘주위의 부담스러운 시선(2.8%)’이 뒤를 이었다.


한편, 정부는 중장년 층의 재취업을 위한 여러가지 지원정책들을 펼치고 있다.


우선 40세 이상 재직·퇴직 근로자 상대로 '생애경력설계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경력 관리 및 인생후반부 계획을 짜기에 앞서 스스로의 상황을 진단하는 컨설팅 서비스로 40/50/60대 연령에 맞춰 자신의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진단결과에 따라 평판관리, 건강, 재무, 여가, 면접준비 등 적합한 경력준비 가이드라인을 제안한다.


또한 전직을 원하는 만 40세 이상 중장년 퇴직(예정자)자를 상대로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의 '전직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전직스쿨'은 3개월 간 담당컨설턴트를 배정하여 1:1 맞춤 재취업 컨설팅을 제공한다. 구직서류, 면접준비, 기업알선과 더불어 구인기업문화체험 및 현장면접 기회 제공 등 실제 기업 취업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만 35~69세 이하 중장년 미취업자·퇴직자를 대상으로는 '중장년 취업성공패키지'를 운영하고 있다.


자격은 중위소득 100% 이하이며, 실업급여 수급 종료 이후 미취업자, 고용보험 가입이력은 있으나 수급 요건을 충족하지 못한 미취업자, 고용보험 가입이력이 없는 자이며 영세자영업자는 연간매출액 1억5천만원 이하인 사업자가 해당된다. 3단계의 취업성공패키지(진로상담/직업훈련/취업알선)로 진행되며 각 단계별 이수 시, 참여수당, 구직촉진수당, 취업성공수당 등 구직활동에 필요한 수당을 지급한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610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과도한 스펙 쌓기' 취업시장 비정상 1위
  •  기사 이미지 대학생 5명 중 약 2명 "취업 사교육 경험"
  •  기사 이미지 구직자 88% "취업·이직에도 멘토가 필요하다"고 생각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