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학생 10명 중 7명 "하계인턴 지원예정" 지난해 보다 10%P 이상 높아져
  • 기사등록 2019-05-22 18:56:08
기사수정

대학생 10명 중 7명이 올 여름 하계인턴에 지원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최근 대학생 643명을 대상으로 ‘하계인턴’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이들 대학생들이 가장 많이 지원하는 인턴십 전형은 공기업과 공공기관에서 진행하는 직무 체험형 인턴으로 조사결과 나타났다.



▲ (자료제공= 잡코리아X알바몬)


먼저 설문에 참여한 대학생들의 하계인턴 지원 의사를 물었다. 그 결과 전체 응답자 중 70.3%가 '하계인턴에 지원할 것'이라 답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지원할 예정’이란 답변이 56.8%로 많았고, ‘이미 지원을 마쳤다’는 답변은 13.5%였다.

이는 지난해 동일 조사 결과에서 59.5%의 대학생이 ‘하계인턴에 지원할 것’이라 답한 것에 비해 10%P 이상 높아진 수치다.
 
특히 학년이 높아질수록 인턴지원 의향도 높아져 눈길을 끌었다. 1학년의 경우 하계인턴에 지원한다는 답변이 41.0%로 평균보다 많이 낮았고, 2학년은 67.2%, 3학년은 70.2%로 평균과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4학년은 평균보다 높은 80.0%가 인턴십에 지원한다고 답해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다.


이들 대학생들이 인턴십에 지원하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 1위에 ‘인턴이 취업 필수 스펙이 돼서(59.3%)’가 올랐으며 그 뒤로 ‘해당 기업의 근무분위기, 조직문화를 알아보기 위해(29.4%)’, ‘직무 경험을 통해 내게 맞는 진로를 찾기 위해서(27.2%)’ 등도 하계 인턴에 지원하는 주요 이유였다.


대학생들은 공기업·공공기관에서 진행하는 직무 체험형 인턴에 가장 많이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먼저 ‘지원할 인턴십 프로그램’을 조사한 결과 ‘직무 체험형 인턴(기간 종료 시 퇴사)’에 지원한다는 답변이 41.4%로 가장 많았다. ‘가리지 않고 모두 지원하겠다’는 답변은 29.6%로 2위였고, ‘채용 전제형 인턴(기간 종료 후 정규직 전환)’에 지원한다는 답변은 28.8%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어떤 기업에 인턴 지원을 할 지 묻자, ‘공기업·공공기관’에 지원한다는 답변이 48.0%로 가장 많았다. 이어 중소기업(22.6%), 대기업(21.2%) 순으로 지원한다는 답변이 많았다. 대학생들은 하계 인턴 지원을 위해 ‘스펙 쌓기(35.4%)’, ‘인턴 경험이 있는 지인/선배와 상담(28.3%)’, ‘기업 정보 파악(26.8%)’, NCS 등 필기시험 준비(26.1%)’ 등의 준비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대학생들이 인턴 근무를 하며 가장 하고 싶은 업무는 ‘전공 지식이 필요한 전문적인 일(56.3%)’이었다. 이외에도 ‘서류정리, 자료입력 등 사무보조(35.1%)’, ‘새롭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요구하는 일(33.3%)’, ‘외국어 실력이 요구되는 일(18.4%)’도 하고 싶은 업무로 꼽혔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하계인턴에 지원하는 대학생이 1년새 10%P 이상 늘었다"면서"직무 중심 채용 트렌드가 확산되며 대학생들 사이에서 인턴십이 취업 필수 스펙으로 인식되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헤드헌터로 재직중인 오영롱 컨설턴트는 "인턴십은 지원자의 전문성을 길러준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하며 관심 분야의 인턴십은 무조건 기회를 잡아야 된다"면서 "인턴의 종류도 자신에게 맞는 필요한 프로그램으로 골라야 한다"고 조언했다. 가령 "미리 기업에서 직무 경험을 쌓고 싶은 대학생 취준생이라면 '체험형 인턴'을, 기업에서 실제 업무 역량을 가까이에서 파악하기 위해 채용하는 '채용 전제형 인턴', 대학생 신분으로 기업에서 제공하는 과목을 수강하거나 사내에서 현직자와 멘토링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고 장학금도 받으며 취업도 보장받는 '산학장학생'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졸업과 동시에 해당 기업에 바로 입사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624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제니퍼 최 기자 제니퍼 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I-세대’ 위한 기업의 ‘스마트 취준’ 이 뜨고 있다
  •  기사 이미지 2019년 분야별 올해의 인물 누가 뽑혔나
  •  기사 이미지 기업에서는 펭수를 신입사원으로 채용하고 싶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