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일, 6년 연속 선풍기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대한민국 혁신대상' 수상 휩쓸어 - 국내 최초 선풍기에 사물인터넷 기술 구현
  • 기사등록 2019-06-21 12:04:13
기사수정

대한민국 종합가전 기업 신일이 20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6년 연속 혁신대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 (사진) 왼쪽부터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가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으로부터 상을 건네받고 있다.


올해로 20년을 맞이한 ‘대한민국 혁신대상’은 기술, 제품, 서비스, 경영 등 분야에서 혁신을 통해 성과를 이룬 기업 또는 공공기관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로 한국표준협회가 주최하고 한국품질경영학회가 후원한다.


신일은 지난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 ‘IoT 선풍기(SIF-14IOT)’로 제품혁신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해당 제품은 LG유플러스와 손잡고 출시됐으며, 선풍기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폰을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제품 상태를 확인하고 전원, 바람세기, 타이머 등을 제어할 수 있어 스마트홈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신일 60년 노하우가 집약된 볼베어링 모터와 4엽 날개를 적용해 저소음의 강력한 바람을 선사한다. 8단계의 바람 세기에 수면풍과 자연풍을 더해 제품 활용도를 높였으며, 외부 온도에 따라 바람 세기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에코(ECO) 기능을 갖춰 불필요한 전력 소모를 줄였다. 어린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차일드락’ 잠금장치를 추가해 안전성도 강화했다.


정윤석 신일 대표이사는 "이번 수상은 소비자의 변함없는 신뢰와 애정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라 할 수 있어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선풍기가 선사할 수 있는 최고의 성능과 가치를 전달하고자 더욱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신일산업은 시장을 선도하는 기술개발과 고급스러운 디자인, 합리적인 가격을 기반으로 계절 가전을 비롯한 주방 가전, 환경 가전, 건강기기 등 다양한 고부가가치 제품을 선보이는 종합 가전 전문 기업으로 60년 역사의 국내 선풍기 판매 1위 기업으로 기상산업대상 대상(국무총리상) 등을 수상하는 등 명실상부한 계절가전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64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상중 기자 김상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북랩, 두려움을 용기로 바꾸는 자기계발서 '두려움에 딴지를 걸어라' 출간
  •  기사 이미지 한국감정원, 감정평가사 경력자 20명 '블라인드' 채용
  •  기사 이미지 경력단절여성 및 청년 여성 위한 '서울시 여성일자리 박람회' 개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