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소셜섹터 공동 채용 프로그램 ‘임팩트커리어W’ 4기 경력보유여성 지원자 모집 - ‘에누마’, ‘점프’, ‘비플러스’ 등 14개 기업이 마케팅, 경영지원, 디자인 등 총 18개 직무 구인
  • 기사등록 2019-09-10 11:34:08
기사수정

사단법인 루트임팩트의 소셜섹터 공동 채용 프로그램 ‘임팩트커리어W’가 18개 부문에서 지원자를 9월 18일까지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열린 임팩트커리어W 설명회에서 채용 기업 대표들이 직무를 소개하고 있다.


임팩트커리어W는 소셜벤처 및 사회적기업, 임팩트 투자조직, 비영리기관 등 소셜섹터에서 커리어를 다시 시작하려는 경력보유여성을 대상으로 채용플랫폼 ‘위커넥트’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채용 프로그램이다.


임팩트커리어W는 조직 경험과 역량을 갖추었으나 출산, 육아 등으로 인해 사회 활동을 중단하게 된 여성을 경력 ‘단절’이 아닌 ‘보유’ 여성으로 정의하고, 이들이 보다 유연한 조건에서 새롭게 일을 시작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8년 3월 프로그램 론칭 이후 임팩트커리어W를 통해 채용에 참여한 기업은 37개이며 재취업에 성공한 경력보유여성은 30명에 이른다.


임팩트커리어W를 이번이 4회차로 총 18개 부문에서 경력보유여성을 찾는다. 채용 기업으로는 ‘에누마코리아’, ‘점프’, ‘비플러스’, ’슬로워크’, ’학생독립만세’ 등이 있다. 채용 직무는 마케팅, 경영지원, 디자인, 개발 등으로 다양하다. 임팩트커리어W 채용사의 가장 큰 특징은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조건에 최적화됐다는 점이다. 협의에 따라 재택 근무가 가능하고 근무시간 또한 유연하게 조정 가능하다. 또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채용이 확정된 근무 예정자에게 입사 전 2주간의 교육을 제공하여 사회로 성공적인 복귀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한편 6일에는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임팩트커리어W 설명회가 개최, 채용 직무를 자세히 소개하고 지원 방법 등을 안내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설명회에서는 임팩트커리어W를 통해 경력보유여성을 채용한 기업 대표들이 참석, 달라진 변화에 대해 공유하는 순서가 마련됐다.


‘씨닷’ 한선경 대표는 “자녀를 둔 경력보유여성을 채용하게 되면 다른 직원들에게 더 많은 업무가 몰릴까 우려한 것은 사실”이라면서 “그러나 치열하고 열정적으로 일하는 모습을 보게 되면서 아이로 인해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일은 직원 개인의 차원이 아닌 근본적인 시스템의 문제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이어 “임팩트커리어W를 통해 능력있는 경력보유여성들이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보다 조직적 차원에서 고민할 필요가 있음을 깨달았다”고 소감을 덧붙였다.


루트임팩트 송예리 매니저는 “임팩트커리어W의 장점은 경력보유여성들이 일을 다시 시작한다는 것 외에 ‘펠로우’라 불리는 선후배 기수 간 지속적 커뮤니티 구축”이라며 “이는 연대와 지지 속에 경력을 꾸준히 이어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고 전했다.


한편, 루트임팩트는 2012년 설립된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사회의 다양한 문제들에 관심을 갖고 각자의 방식으로 변화를 만들고자 하는 이들을 체인지메이커로 정의하고, 커뮤니티를 만드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대표적인 사업으로 코워킹 커뮤니티 헤이그라운드, 코리빙 커뮤니티 디웰하우스, 모바일 플랫폼 마디 및 교육/채용 프로그램인 임팩트 베이스 캠프와 임팩트 커리어가 있다. 이를 통해 체인지메이커의 일과 삶, 배움의 분야에서 성수동을 중심으로 임팩트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12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이수민 기자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인피닉, 공인 시험성적서 “소프트웨어부터 하드웨어까지 한번에 발급”
  •  기사 이미지 알라딘, 독서관리 기능과 걷기 기록 ‘독보적’으로 함께 관리한다
  •  기사 이미지 검찰, 조국 5촌 조카 구속영장 청구 ‘부인 정 교수 소환 조사임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