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혈액 0.4cc로 알러지 원인 30분 만에 판독한다
  • 기사등록 2019-10-08 11:48:11
기사수정

신약 및 진단기술 연구개발 전문 기업 에스엘에스바이오가 부작용 위험이 낮고 신속하게 검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알레르기 진단 기술’에 대해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 에스엘에스바이오, 신속·저위험 알레르기 진단 기술 국내 특허 획득


이 특허 기술은 ‘면역글로불린 E를 분석하기 위한 키트 및 이를 이용한 알레르기 진단 방법’에 관한 것으로, 한국인 발생 빈도가 높은 흡입성 알레르기 및 음식 알레르기 등의 유무를 정성적으로 분석해 관련 질환을 효과적으로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이다.


에스엘에스바이오는 자사가 이미 개발 완료한 알레르기 신속 진단 키트 제품인 ‘스마트테스트 알러지 래피드 키트’에 이 기술이 적용됐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피검자의 혈액 단 0.4cc만으로 한번에 알러지 유무와 39종 알레르겐(알러지 원인 물질)의 특이 항체 존재 유무를 30분 이내에 육안으로 간단하게 판독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기존의 ‘피부 단자 검사법’에 비해 검사의 부작용이나 위험도를 낮췄으며, ‘대형 장비를 활용한 면역검사법’의 시간 및 비용적 한계를 극복한 것이 특징이다. ‘피부 단자 검사법’의 경우 과민성 환자의 증상이 더욱 심해지거나 아나필락시스 쇼크(과민성 쇼크)의 위험이 발생할 수 있다는 단점이 있으며, 기존의 ‘면역 검사법’은 비용이 높고 최소 수일 간의 검사 기간이 소요된다는 한계가 있다.


반면 에스엘에스바이오의 키트 제품은 검사 시간을 혁신적으로 단축시킨 것은 물론, 인체에 알레르겐을 직접 주입하지 않고 소량의 혈액만으로도 검사가 가능하기 때문에 부작용의 위험이 없고 고가의 장비나 전문 인력 없이도 빠르고 저렴하게 알레르기를 진단할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이영태 에스엘에스바이오 대표이사는 “알레르기 검사가 빈번하게 이뤄지는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당사 기술 및 제품에 대한 수요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검사의 편의성 및 신속성, 안전성, 가격 경쟁력 등 경쟁우위를 바탕으로 향후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 확대에도 주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3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상중 기자 김상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검찰 특수부 46년만에 사라지다
  •  기사 이미지 대졸 신입 지원자 연령대 왜 높아지고 있나
  •  기사 이미지 고령 운전자 면허 유지하려면 ‘이것’이 필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