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는 어디일까
  • 기사등록 2019-12-02 23:20:45
기사수정

내년 2020년 신입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삼성’을 꼽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어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취준생이 다음으로 많았다.


잡코리아가 2020년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대졸(졸업예정자 포함) 학력의 취업준비생 1,355명을 대상으로 ‘취업 선호 기업’을 조사했다. 이번 조사는 개방형(주관식)으로 진행해, 조사 대상 기업의 제한 없이 설문 참여자가 직접 취업하고 싶은 기업을 기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 (자료제공=잡코리아)


취업준비생이 꼽은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는 ‘삼성’으로 나타났다.


조사결과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23.9%로 가장 많았다. 이어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2.6%로 뒤를 이었다. 그 다음으로는 ‘LG그룹(3.5%)’과 ‘SK그룹(3.5%)’, ‘CJ그룹(3.3%)’과 ‘현대자동차 그룹(3.3%)’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취준생이 많았다. 성별로 남학생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29.7%로 압도적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공기업/공공기관(9.6%)’, ‘현대자동차그룹(5.9%)’, ‘LG그룹(4.6%)’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여학생 중에도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8.1%로 가장 많았으나 이어 ‘공기업/공공기관(15.5%)’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도 많았다.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는 여학생(15.5%)이 남학생(9.6%)보다 소폭 높았다. 그 다음으로 여학생 중에는 ‘CJ그룹(5.6%)’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상대적으로 많았고, 이어 ‘한진그룹(3.5%)’, ‘SK그룹(3.0%)’, ‘아모레퍼시픽그룹(3.0%)’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전공계열별로 취업 선호 기업은 다소 차이를 보였다. 인문사회계열 전공자들은 ‘공기업/공공기관’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8.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삼성그룹(16.4%)’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반면 경상계열, 이공계열, 예체능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먼저 경상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24.6%로 가장 많았고, 이어 ‘공기업/공공기관(9.8%)’, ‘현대자동차그룹(4.5%)’, ‘롯데그룹(3.1%)’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이공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32.7%로 압도적인 차이를 보이며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공기업/공공기관(10.4%)’, ‘LG그룹(6.5%)’, ‘SK그룹(5.3%)’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예체능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그룹’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6.7%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아모레퍼시픽 그룹(7.6%)’, ‘CJ그룹(4.5%)’, ‘공기업/공공기관(5.3%)’과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취준생들은 이들 기업의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1위로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아서(46.5%)’라 답했다. 이어 연봉이 높을 것 같아서(36.7%),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가 좋아서(27.6%), 오래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26.9%), 원하는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서(24.6%) 해당 기업에 취업하고 싶다고 답했다.


특히 대기업 그룹사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중에는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다(46.1%)’거나 ‘연봉이 높을 것 같다(45.6%)는 답변이 가장 높았고, 이어 ‘주요 산업분야의 선도기업이기 때문에(35.4%)’,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가 좋아서(31.2%)’ 해당 기업의 취업을 선호한다는 답변이 높았다.

 

공기업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중에는 ‘오래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서’ 즉, 고용안정성이 높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응답률 64.0%로 가장 높았고, 이어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기 때문’이라는 답변도 응답률 57.9%로 근소한 차이로 높았다.

 

한편, 중견중소기업의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 중에는 ‘원하는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기 때문’이라는 답변이 응답률 45.1%로 가장 높았다. 이어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을 것 같다(40.2%)’는 답변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79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제니퍼 최 기자 제니퍼 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롯데, ‘스펙태클 전형’ 국내 대표 블라인드 채용 인정 받아
  •  기사 이미지 직장인 회식 스트레스, 성별·직급별로 다르게 느껴
  •  기사 이미지 인크루트, 2019년 기해년를 사자성어로 꼽아본다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