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올해 가기 전 꼭 이루고 싶은 직장인들의 ‘버킷리스트’
  • 기사등록 2019-12-05 13:13:39
기사수정

직장인 10명 중 9명이 올해가 가기 전에 꼭 이루고 싶은 ‘버킷리스트’가 있다고 답했다.


직장인이 꼽은 올해의 버킷리스트 1위는 ‘목돈 마련(33.0%)’이었으며, ‘이직(23.8%)’이 뒤를 이어 2위를 차지했다.


▲ (자료제공=잡코리아X알바몬)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직장인 1,307명을 대상으로 ‘버킷리스트’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설문조사를 통해 직장인들에게 ‘올해가 가기 전에 꼭 이루고 싶은 버킷리스트가 있는가’를 물었다. 그 결과  직장인 92.1%가 ‘버킷리스트가 있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꼽은 올해의 버킷리스트를 살펴 보면 ‘목돈 마련, 재테크(33.0%)’가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이직(23.8%)’, ‘자격증 취득(22.8%)’이 2, 3위를 차지했다.


특히 ‘목돈 마련’은 성별, 연령, 혼인여부를 막론하고 모든 응답군에서 올해 이루고 싶은 버킷리스트 1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2위부터는 응답군에 따라 순위가 미묘하게 갈렸다. 우선 남성 직장인들의 버킷리스트 2위는 ‘이직(26.0%)’이 차지했으며, ‘자격증 따기(23.5%)’, ‘제주, 해외 등 한 달 살기(16.0%)’, ‘연애하기(13.0%)’가 차례로 5위 안에 올랐다. 반면 여성은 ‘증량, 감량 등 다이어트 성공’이 32.4%의 높은 응답률을 얻어 2위에 올랐으며, ‘자격증 따기(22.1%)’, ‘이직(21.4%)’, ‘제주, 해외 등 한 달 살기(21.3%)’가 차례로 이어졌다.


그밖에 눈에 띄는 버킷리스트로는 ‘퇴사(10.1%)’, ‘내 집 마련(10.0%)’, ‘독립하기(9.6%)’, ‘연봉 인상(9.3%)’ 등이 있었다. 직장인들이 버킷리스트를 현실로 이루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조사 결과 직장인들은 다른 무엇보다 ‘경제적 여유, 금전이 있어야 버킷리스트를 이룰 수 있다(41.5%)’고 입을 모았다. 이는 2위를 차지한 ‘꼭 이루고야 말겠다는 의지(27.7%)’를 14%P 가량 크게 앞선 수치여서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시간(10.3%)’, ‘함께 해줄 동료, 사람(4.7%)’, ‘운, 기회(4.2%)’, ‘체력, 건강(4.0%)’ 등의 응답도 뒤따랐다.


실제로 올해 꿈꾸었던 버킷리스트를 이루었는지에 대해서는 버킷리스트가 있다고 답했던 직장인 중 59.3%만이 ‘그렇다’고 답했다. 버킷리스트를 이루었다는 응답은 여성(50.2%)보다는 남성(64.6%)에서 높았으며, 연령이 낮을수록 높았다(20대 68.2%, 30대 58.2%, 40대 이상 39.9%). 특히 결혼 여부에 따른 차이가 커 미혼의 경우 버킷리스트를 이뤘다는 응답이 62.9%에 달한 데 비해 기혼은 40.1%로 상대적으로 그 응답이 낮았다.
 
한편 직장인 5명 중 4명은 버킷리스트를 지니고 있는 것이 일상에 도움이 된다고 여기고 있었다. 잡코리아에 따르면 직장인 44.8%가 ‘뚜렷한 목표가 생겨 현재에 더욱 충실하게 해준다’며 버킷리스트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었다.


뿐만 아니라 ‘그냥 생각하면 좋은 소망 같은 것으로 위안이 된다’는 응답도 39.3%로 적지 않았다. ‘허망한 상상일 뿐 현실에 충실하지 못하게 한다(6.0%)’거나 ‘이루지 못할 경우 박탈감만 든다(5.0%)’ 등의 부정적인 평가는 낮았다. 특히 ‘버킷리스트가 없다’고 답한 직장인 중에도 ‘뚜렷한 목표’, ‘위안’ 등의 이유로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응답이 약 68%에 달했으며, 부정적인 평가보다는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22.3%)’이라는 응답이 앞섰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8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이수민 기자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긱잡’ 뭐길래 2-30대 선호하나
  •  기사 이미지 마포구, 온라인 진로 박람회 '진로 줌-인' 개최
  •  기사 이미지 노인과 어린이 위한 AI 반려로봇 나온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