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크루트, 2019년 기해년를 사자성어로 꼽아본다면?
  • 기사등록 2019-12-11 12:49:39
기사수정

2019년 기해년은 각자에게 어떤 해였을까. 한 해를 ‘사자성어’로 꼽아본다면?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과 공동으로 ‘2019년 올해의 사자성어’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이번 설문은 12월 5일부터 6일까지 양일간 성인남녀 968명이 참여했다.



▲ (자료제공=인크루트)


그 결과 전체 1위에는 전전반측(輾轉反側ㆍ14.8%)이 꼽혔다. ‘걱정이 많아 잠을 이루지 못했다’는 뜻으로 올 한해 크고 작은 근심 걱정들로 잠 못 이룬 현대인들의 고충이 드러난다. 지난 2018년 인크루트 사자성어 1위에는 눈 코 뜰 새 없이 바쁘게 보냈다는 뜻의 ‘다사다망’(14.2%)이 꼽혔던 바 있다.


2위에는 노이무공(勞而無功ㆍ12.6%)이, 다음으로는 각자도생(各自圖生), 다사다망(多事多忙), 허심평의(虛心平意)가 각 10.7% 동률로 공동 3위에 집계됐다. 온갖 애를 썼지만 보람이 없고(노이무공), 스스로 제 갈 길을 찾아야 했을 정도로 절박했으며(각자도생), 눈코 뜰 새 없이 바빴던(다사다망) 면면이 드러나 씁쓸함을 자아내는가 하면 결국 허심평의, 즉 마음과 뜻을 비우고 평안히 내려놓기를 선택했다는 점에서 비워 내기와 무기력함이 공존했던 한 해를 보낸 것은 아닌지 돌아보게 된다.


이 외에도 아무런 의욕이 없었다는 뜻의 고목사회(枯木死灰ㆍ9.1%), 뼈가 가루가 되고 몸이 부서지도록 노력함을 일컫는 분골쇄신(粉骨碎身ㆍ8.6%), 수중에 가진 돈이 하나도 없다는 뜻의 수무푼전(手無分錢ㆍ6.4%)가 순서대로 6,7,8위에 꼽혔다.


그럼에도 고무적인 부분은 만사형통(萬事亨通ㆍ4.7%)과 일취월장(日就月將ㆍ4.1%)이 각각 9,10위에 올라 긍정의 기운이 전해졌다는 점이다.


한편, 상태별로는 각기 닮은 듯 다른 한 해 상을 전했다. 직장인의 가장 많은 지지를 받은 사자성어는 ‘각자도생’(해당 보기를 선택한 직장인 비율, 13.3%), 구직자는 ‘전전반측’(17.9%), 자영업자는 ‘노이무공’(20.0%)을 1위로 꼽은 것.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 취업난 속 의욕을 잃고 있는 구직자, 그리고 경쟁 사회 속 직장인의 절박함이 스쳐 지나가는 듯하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고단했던 기해년을 잘 마무리하며 내년 경자년에는 모두가 만사형통하고 일취월장한 한 해를 보낼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8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지연 기자 김지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게임업계 ‘업무과로’ 체감율 72%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로 기업들의 채용 고충 커져
  •  기사 이미지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만큼만 일한다” ... 시간 단위로 ‘재능’ 돈 거래 화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