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화시스템, 무인지상감시센서 체계개발 사업 협약 체결
  • 기사등록 2019-12-16 00:57:15
기사수정

한화시스템이 12일 방위사업청과 130억 원 규모 무인지상감시센서(이하 UGS) 체계개발 사업 협약을 체결하며, 스마트 감시 분야로 사업역량을 확대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 (사진) 한화시스템, 무인지상감시센서 체계개발 사업 수주


UGS는 경계시스템 첨단화를 위한 무인감시체계로서, 적 예상 침투로, 병력 미 배치지역, 감시사각지역 등에 무인 센서를 설치해 적 침입을 사전탐지하고 이를 지휘부에 전달하는 장비다. 네트워크 기반의 원격 탐지 및 영상정보 전송이 가능해 병력 위주 경계를 효과적으로 대체하며 육군 및 해병대의 감시 역량 강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한화시스템은 열영상감시장비(TOD)등 감시정찰용 센서와 지휘통제체계(C4I) 개발로 입증된 기술력과 성과를 바탕으로 ‘15년 방사청과 36억 원 규모의 UGS 탐색개발 사업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본 사업과 전투 실험 간 파악한 야전환경 및 사용자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한 결과, 이번 체계개발 사업도 수주하게 됐다.
 
한화시스템 UGS는 탐지센서, 영상센서, 중계기, 단말기 등으로 구성된다. 지진동센서(지표파 감지 센서)와 PIR센서(이동체 열 감지 센서)를 기반으로 야전 환경에 최적화된 탐지 성능을 제공하며, 협대역(제한된 무선통신 대역폭)에서 가능한 영상정보 압축/전송 기술, C4I 단말기 통합, 대대급이하 전투지휘체계(B2CS) 연동 기술 등을 갖춰 확장된 미래 전술 운용 능력을 보장한다.
 
한화시스템은 이 사업으로 확보한 기술력에 머신러닝,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을 더해 탐지/인지 성능, 획득 정보 처리/전송 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지능형 통합 감시 보안 플랫폼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감시 경계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아시아 및 중동 시장을 겨냥한 해외 마케팅도 강화할 계획이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한화시스템은 이번 수주를 계기로 스마트 감시정찰 기술 개발과 사업 수행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첨단 방산전자와 IT 시스템통합 기술력을 융합해 우리 군이 추진하고 있는 초연결, 초지능화의 첨단 과학기술군 구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사업은 정부예산이 투입되는 무기체계 연구개발에 기존 계약방식 대신 협약을 적용한 최초 사례이다. 협약방식은 연구개발업체에 지체상금을 적용하지 않으며, 성실수행인정제도를 적용해 업체가 연구개발을 성실히 수행했다면 최초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더라도 제재를 감면할 수도 있다. 방사청은 본 방식이 적극적 연구개발 환경 조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79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상중 기자 김상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긱잡’ 뭐길래 2-30대 선호하나
  •  기사 이미지 마포구, 온라인 진로 박람회 '진로 줌-인' 개최
  •  기사 이미지 노인과 어린이 위한 AI 반려로봇 나온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