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 남구,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8천7백만원’ 투입
  • 기사등록 2020-01-18 17:19:38
기사수정

울산 남구는 고용노동부 '신중년 사회공헌활동지원 사업'에 2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6천2백만원을 확보함으로써 신중년 은퇴자들이 재능기부 형태로 지역사회에서 활동하게 하는 일자리 사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국비 6천2백만원에 구비 2천5백만원 등 총 8천7백만원을 투입한다.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전문경력과 노하우를 가진 신중년(만 50∼70세) 은퇴자들이 재능기부 형태로 지역사회를 위한 활동을 하도록 돕는 사업으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과 '신중년 사회공헌사업'을 2월부터 실시할 계획이다.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은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의 전문성과 경력을 활용한 일자리를 발굴·지원하는 사업으로 울산 구·군 최초로 남구가 선정됐다.


남구는 제조업(조선·자동차), 석유화학 분야 5년 이상 경력자를 우선 선발해 청년 직업 멘토 활동 및 컨설팅을 지원하는 '신중년 경력 활용 전문 직무 멘토링 사업'을 추진한다.


'신중년 사회공헌사업'은 신중년의 지식과 경력을 활용해 사회적기업이나 비영리단체 등에서 자신의 재능을 기부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남구는 작년 12월 참여기관 모집 공고를 실시했고 오는 21일까지 운영기관을 선정해 30일 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참여 자격은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 남구 주민으로, 해당 분야에서 3년 이상 또는 5년 이상 경력 또는 국가공인자격을 갖춘 구민이며 참여자로 선정되면 지역 내 공공기관, 비영리법인, 사회적경제 기업 등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남구청장 권한대행 김석겸 부구청장은 "이번 신중년 일자리 사업을 통해 일자리 시장 재진입에 어려움을 겪는 신중년의 성공적인 사회참여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중년을 위한 다양한 고용정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818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형중 기자 김형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긱잡’ 뭐길래 2-30대 선호하나
  •  기사 이미지 마포구, 온라인 진로 박람회 '진로 줌-인' 개최
  •  기사 이미지 노인과 어린이 위한 AI 반려로봇 나온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