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 22조원... ‘묻지마 투자’ 자제 당부
  • 기사등록 2020-04-03 13:53:09
기사수정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2일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 산업·기업·수출입은행, 신용·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전화회의를 열고 소상공인 및 기업지원과 금융시장 안정에 대한 이행상황을 점검했다.


▲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 22조원... ‘묻지마 투자’ 자제 당부


손 위원장은 이날 회의에서 "국민 여러분께 당부의 말씀을 드리고자 한다"며 "최근 개인 투자자들이 적극적으로 매수에 나서 지난 1월 20일부터 지난달 31일까지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가 코스피 19조9천억원, 코스닥 2조3천억원 등 22조원에 이르렀다"며 "고객예탁금도 같은 기간 28조1천억원에서 43조원으로 급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기업에 대한 애정과 주식시장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투자자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손 위원장은 "주식시장의 변동성과 불확실성이 크게 확대된 상황"이라며 "단순히 과거보다 주가가 낮아졌다는 이유만으로 투자에 뛰어드는 '묻지마식 투자'나 과도한 대출을 이용한 '레버리지 투자' 등은 자제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시간(4월 3일 12시 30분) 으로 코스피는 어제보다 4.31포인트 오른 1729.17포인트로, 코스닥은 6.23포인트 상승한 573.93포인트로 움직이고 있다. 투자주체별 매매동향을 보면 거래소 시장에서는 개인만이 3,000억 원 넘게 물량을 담고 있다.


삼성 증권에 따르면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혼조세를 보이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코스피200 시가 총액 30% 상한제 적용을 받지 않게 될 것이란 소식에 어제의 오름세를 이어가고 있고, 명문제약이 도쿄대학의 코로나19 침입 저지 약제 발견 소식에 관련주로 부각되며 급등하고 있다. 업종별로는 거래소 시장에서 의약품업종이 4% 가까이 가장 크게 오르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88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이수민 기자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전, 1분기에 이어 2분기도 '흑자 전환' 성공
  •  기사 이미지 직장인 5명 중 4명 ‘이것’ 하고 있었다니
  •  기사 이미지 GS리테일, CJ ENM과 손잡고 업계에 신선한 반향 불러 일으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