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한카드-가이온, 데이터 활용 능력 결합해 새로운 솔루션 공동 개발
  • 기사등록 2020-06-29 10:58:23
기사수정

신한카드가 가이온과 ‘빅데이터 사업 전략적 제휴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하고 데이터 교류와 솔루션 개발과 관련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 (사진) 왼쪽부터 강현섭 가이온 대표와 안중선 신한카드 라이프인포메이션그룹장이 빅데이터 사업 전략적 제휴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안중선 신한카드 라이프인포메이션그룹장(부사장)과 강현섭 가이온 대표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제휴 조인식을 열었다.


가이온은 관세청의 ‘무역통계 작성 및 교부업무 대행 기관’인 한국 무역통계진흥원 등과의 협약을 통해 국내외 지역별 주요 상품 수출입 동향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카드 소비 동향과 가이온의 수출입 동향 데이터를 결합해 각 지역 경제 동향을 입체적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먼저 지역별 수출입 동향과 소비 동향 데이터베이스를 교류해 결과물을 도출할 예정이다. 주요 지자체 및 제조, 유통 기업이 경기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내수 소비와 수출입 데이터를 분석한 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중소기업, 소상공인이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수출입·소비 동향 분석 솔루션을 공동 개발 예정이다.


한편 양사는 이미 각사의 보유 데이터 활용하여 데이터 사업을 진행 중에 있으며 금융 데이터거래소에도 데이터 상품을 등록해 판매를 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공동상품을 개발할 경우 금융 데이터와 수출입 데이터 결합하는 새로운 데이터사업 모델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은 “가이온의 수출입 데이터는 수년 전부터 파악하고 있었지만 금융 데이터거래소 출범 등 데이터 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정부의 적극적 정책 지원으로 구체적인 협력 모델을 마련할 수 있었다”며 “가이온과 신한카드의 데이터 활용 능력을 결합해 지자체, 대기업뿐 아니라 중소기업, 소상공인에게도 양질의 경제 동향 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nnws.com/news/view.php?idx=96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상중 기자 김상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속보] 박원순 시장 설마 했는데 비극적 결말.... 숨진 채 발견
  •  기사 이미지 두 얼굴의 박원순 정작 비서실 ‘거리 두기’는 왜 지키지 못했나
  •  기사 이미지 뮤지컬 배우 강성욱, 피해자 여 종업원 ‘꽃뱀’ 이라더니 반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