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박원순 시장, 위례-신사선 경전철 노선 변경, 지선 건설 등 재검토 - 김현기 의원, 시정 질문 통해 총선민의 반영 및 대책마련 촉구!
  • 기사등록 2016-04-21 14:49:47
  • 기사수정 2016-04-21 15:00:36
기사수정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행정자치위원회 김현기 의원이 지난 20일 서울특별시의회 제267회 임시회 본회의 시정질문에서, 박원순 시장과 조희연 교육감을 상대로, 강남구 밤고개로 확장, 세곡동과 일원동의 지하철 건설, 행복주택 건설 문제, 강남 소각장 운영 문제, 지하철 공사 통합 실패 등의 문제점과 탄천 물재생센터 인근 주민 하수도 사용료 감면, 세곡동에 중학교 신설, 개포 도서관 개축 필요성 등에 대해, 4.13 총선 민의 반영과 대책마련을 촉구했다고 서울특별시의회가 밝혔다.

박원순 시장은 세곡동을 연결하는 위례-신사선 경전철 지선 건설 및 일원동과 삼성병원을 경유하는 노선 변경, 세곡·개포동을 경유하는 위례-과천 동서광역철도 건설 방안을 적극 재검토하고, 기존 분당성 수서-복정 구간 중간지점에 새로운 지하철역(가칭 “세곡역”) 건설, 수서동 727번지 행복주택 건설 계획 취소 검토, 세곡동 리엔파크 단지 내 행복주택 건설 취소 검토, 국토부가 추진하는 KTX 수서역세권 개발과 지구 내에 건립하는 행복주택 건설을 분명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밤고개로 확장에 대한 신속한 추진을 약속했다.

김현기 의원은, 조희연 교육감에 대해 장학재단 운영상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투자처 제한 등 과도한 규제를 철폐해줄 것을 촉구하여 교육감은 개선대책을 마련하겠다는 답변을 했다.

또한 학생 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세곡동 지역에 중학교 신설과, 개포도서관 개축 필요성에 대한 시정질문을 통해 교육감으로부터 오는 2017년도 예산에 사업비를 반영하는 등 관련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답변을 받았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6-04-21 14:49:4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